속사프레서

@cho3237

하나 하나 글을 썼습니다. 고국을 떠난지도 10년이 넘어가니 두고 온 산하가 생각나기도 베이비부머로 밀려온 세월이 생각나기도 합니다. 아무도 거들떠 보지 않는 과거의 조각이 글로나마 남으면 우리가 살아왔던 세월의 의미가 살아날까요. 무엇을 잡으려 그렇게 바쁘게 살아왔는지 그리고 무엇을 잊으려 그렇게 바둥거렸는지. 석달 열흘은 이야기 보따리를 풀어놓아야 군자라는 그 말을 곧이 곧대로 글로 옮깁니다.

최근 방문자

유페이퍼 도움말

https://help.upaper.kr

2개월전

힐링코드

https://sun4090.upaper.kr

3개월전

ttoshin 페이퍼

https://ttoshin.upaper.kr

4개월전

getlucky5899 페이퍼

https://getlucky5899.upaper.kr

7개월전

huhukhs 페이퍼

https://huhukhs.upaper.kr

7개월전

26

출간콘텐츠

0

구매콘텐츠

0

팔로우

9

오늘방문

24,465

총방문수

2011년 12월 02일 가입

내페이퍼 및 내프로필 소개

㈜유페이퍼 대표 이병훈 | 316-86-00520 | 통신판매 2017-서울강남-00994 서울 강남구 학동로2길19, 2층 (논현동,세일빌딩) 02-577-6002 help@upaper.net 개인정보책임 : 이선희